• 최종편집 2019-05-21(화)

수상한녀석들 “도를 아십니까 vs 찐따” 과연 승자는?

따라가지 마세요. 저 사람들 사기꾼이에요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5.04 11:0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실험 카메라 전문 유튜버 <수상한 녀석들>이 이번에는 "도를 아십니까"라며 말을 거는 사람들을 대상으로 실험카메라를 진행하였다. 
 

도를아십니까.jpg

 
 
이 곳은 홍대입구, "도를 아십니까?"를 묻는 사람들이 많은 곳이다. 그들의 멘트는 대부분 "잠시 시간 내 주시면 좀 더 깊이 대화를 나누고 싶어요, 복이 많아 보이시는데요?, 조상 복이 있어 보여요!"라는 멘트를 날리며 접근한다.
 
 
"뭔가 범상치 않은 기운이 느껴져요"
 
<수상한녀석들>은 외국인에게 작업을 하는 여성 두명을 뒤쫏았다. 그들은 외국인에게까지 "도를 아십니까?"를 물으며, 어디론가 데려가는 중이었다.
 
영문도 모른채 끌려가는 외국인들에게 <수상한녀석들>은 "저 여성들은 사기꾼들이라며 따라가지 말라"고 하였고, 바로 두 여성을 응징하기 시작했다.
 
 
"이 나쁜 년들아! 니넨 외국인한테도 사기치냐?"
 
<수상한 녀석들>은 "도를 아십니까?" 여성들에게 큰 소리를 질렀다. "야 이 나쁜 X들아, 외국인한테까지 사기를 치냐? 너네 때문에 한국 이미지가 얼마나 안 좋아지는지 알아?"
 
"오죽하면 한국 여행 가이드북에 길거리에서 말 거는 사람 조심하라고 쓰여 있어, 이게 한국 망신 아니고 뭐야? 너네는 정말 친일파보다 더 나쁜 놈들이야"라며 도망가는 여성들을 계속 응징하였다.
 
여성들은  커피숖으로 도망을 쳤으나 <수상한 녀석들>은 커피숖까지 쫏아갔다. "니들 때문에 길 가던 사람들한테 말 걸면 도를 아십니까로 오해 받아 이 것들아! 저런 녀석들은 공개적으로 망신을 줘야 더 이상 안한다"라며 혼을 냈다.
 
마지막으로 <수상한 녀석들>은 "요즘은 수법도 진화해서 웹툰이니, 연극이니, 설문 조사니 하면서 사람들에게 접근하니 제발 속지 마시라"며 주의를 당부하였다.
 
 
이에 네티즌들은
 
[ Benito Faggotini ]  "개 웃기네 리얼ㅋㅋ 집요하게 쫓아가면서 까네 시발 ㅋㅋ"
 
[ 서녜 ]  "저케 무서운 찐따가 어딨엌ㅋㅋ 진짜 짱이얔 ㅋㅋ이분 ㅋㅋ"
 
[ 멘탈강한놈 ]  "쓰레기에 발이 달렸데 ㅋㅋㅋㅋㅋ"
 
[ 킴원장마사지연구소 ]  "공익을 위해 힘쓰시는거 감사합니다. 강남역 등지에서 어린 학생들 좀 많이 구해주세요"
 
[ 반호의편집세상 ]  "찐따는 강력하다 그러니 무시하지 말자"
 
[ 현준 ]  "진짜 사람개많은데.. 저건 개그맨들도 하기 힘들 거야 ㄹㅇ 저거는 타고 나는 것도 있어야 되"
 
[ Can you speak english? ]  "경찰 뭐하냐 시민상 주던지 도를 아십니까 퇴치 자격증을 부여하던지 직접 발로 뛰는 구만"
 
[ 음악가 ]  "찐따가 아니라 도를 아십니까? 담당 일찐인데? ㅋㅋ"
 
[ 조남정 ]  "속는게 아니고 외로워서 여자가 말 걸면 기분 좋아서 듣는거에요."

[ 따라란라라란 ]  "진짜 ㅋㅋ 와 지하철인데 끅끅거리면서 웃었다 ㅋㅋ 개사이다 진짜 너무 멋져요."

[ aim 0 ]  "저 옷을 입고 홍대에 놀러갔다고?"

[ ㄱㅁ ]  "사진찍지 말라구요 사진 안찍어 영상찍고있어 ㅋㅋ"

[ fast SSS ]  "카페까지 쫏아가서 집요하게 말하는거 너무 웃기넼 ㅋㅋ"

[ 수민 ]  "역으로 괴롭히는거 너무 좋다 ㅋㅋ 사이다 마신 기분"

[ 빵야TV ]  "경기도 평택에도 와주세요 너무 많아요"

[ 미분양이의 하루 ]  "쟤들 때메 길에서 길도 못 물어봄. 길 물으려고 말걸면 도를 아십니까로 알고 쌩깜~"

[ 박준영 ]  "요즘 창원에 웹툰 작가지망생이라고 인터뷰 요청하는데 알아보니깐 도를 아십니까 더라구여 이런 잔대가리를.."

[ 에밍채널 ]  "제가 한국에 온지 얼마 안됬을때 당할뻔했는데.... 지금 생각하면 진짜 짜증나 ㅎㅎ"


등의 다양한 댓글이 달렸다. 위 영상은 아래 URL로 들어가면 볼 수 있다.
 

전체댓글 0

  • 4593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수상한녀석들 “도를 아십니까 vs 찐따” 과연 승자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