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8-26(금)

생각모듬찌개 "노란 딱지에 대해 유튜브 지원팀과 상담을 하다"

유튜브는 정치 유튜버를 탄압하지 않는다고 한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7.17 17:3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유튜브페이퍼 김지윤 기자] = 유튜버 <생각모듬찌개>가 우파 유튜버에게 특히 노란 딱지를 붙이는 유튜브의 정책에 대해 이야기 영상을 올렸다.

 

1.jpg

 

 

<생각모듬찌개>는 유난히 우파 유튜버에게 노란 딱지를 붙이는 유튜브의 정책에 대해 지속적으로 유튜브 코리아에 건의를 한 바 있다. 그리고 10만 구독자 이상에게만 지원된다는 유튜브 지원팀에 항의를 하기도 하였다.

 

 

유튜브는 정치 유튜버를 탄압하지 않는다고?

 

이번 영상은 유튜브 지원팀과 노란 딱지의 기준에 대해 상담을 나눈 내용을 토대로 영상을 올렸다. <생각모듬찌개>는 유튜브 코리아 지원팀에게 다음의 질문을 하였다고 한다.

 

"혹시 유튜브가 정부나 방통위의 외압을 받는가? 또는 우파 유튜버에게만 영상 수익창출 제한을 주는가?"


이에 대해 유튜브 지원팀은 "그렇지 않다. 광고주 콘텐츠 가이드라인에 위배되는 동영상을 제한하는 것이다. 그동안 이유 없이 노란 딱지가 걸려 수익창출에 제한이 걸렸던 영상들은 다시 수익창출이 가능하게끔 해결이 됐다. 그리고 이 결정은 번복되지 않을 것이다."라고 답변하였다고 한다.

 

 

노란 딱지를 붙이는 이유라도 알았으면 좋겠다

 

<생각모듬찌개>는 다시 질문하였다. "앞으로 노란 딱지가 또다시 붙을 가능성은 없는가? 이번에 해결이 됐다지만 또다시 이런 일이 벌어지지 말란 법은 없지 않은가? 아무런 공지 없이 노란 딱지를 붙이는 것은 이해할 수가 없다."

 

이에 대해 지원팀은 "개인적인 생각이나 공식적이지 않은 답변은 할 수 없다."라고 하였다.

 

<생각모듬찌개>는 "결과적으로 유튜브 지원팀에서 말하는 노란 딱지 가이드라인(저작권, 개인 정보 침해)은 우파 유튜버와는 상관이 없다는 이야기로 들린다. 하지만 유튜브 측에 꼭 말하고 싶은 게 있다. 노란 딱지를 붙일 거면 제발 사전 고지를 해주길 바란다. 무슨 이유로 수익이 정지되고, 영상이 내려지는지 알아야 할 것 아닌가?"

 

"유튜브가 정치색과는 상관없다고는 하지만 실제로는 그렇지 않은 것 같다. 부디 중립적인 플랫폼이 되길 바란다."라며 이야기 영상을 마쳤다.

 


이에 네티즌은


[ 황쨩이 ]  유튜브 정책성 띄지 말고 합리적 객관적으로 운영해라. 훗날 유튜브 공중 분해되는 날을 대비해서..


[ 성영숙 ]  구글 코리아에서 거짓말 한다고 봅니다. 문재인 정부에서 압력당하니까 그런 거라고 봅니다. 지금 문재인 정부가 우파 유튜브가 문재인 욕하는데 참지 못하겠다는 것이겠지요. 개판 정부 문재인.


[ 대길이 ]  최소한의 가이드라인만 가지고 플랫폼만 제공하는 유튜브가 그것에 위배되지 않는 딱 중립의 역할만 가졌으면 합니다 제발.. 새싹보리가 좋은가 보군요. 한 두 달 새 영상에서 찌개님 얼굴이.. 잘 잘챙겨드세요.


[ Sarah J ]  우파가 정권을 잡아도 좌파채널이 폭파 당할 일은 없어요. 구글은 단순히 정권의 개가 아니라 국적초월 좌파집단이니까요.


[ 로제라쿨 ]  그냥 스티브첸(창업자) 메일 오지게 발송하죠. 아니 무슨 사이트가 우리나라에 들어오기만 하면 편파적으로 변하냐?


[ 옥은희 ]  ㅈ파들이 보지도 않고 무조건 신고 누르고 다님. 그러면 어쩔 수 없어요.


[ 가난했던 흙수저가 20억 만든 썰 – 검마TV ]  생모찌님 말대로 사전 고지라도 철저히 해줬으면 이런 문제가 없을 텐데 언급도 없이 채널을 노딱 채널로 만드는 건 분명 문제가 있습니다.


[ 공산당따불로 ]  다른 우파들 노딱 다풀린 게 형 덕분이었던 건가? 헐.


[ 영석장 ]  생각모듬찌깨님! 정말 대단하십니다! 확실한 우국투사 이십니다. 앞으로도 예리한 지적과 논리적인 언변으로 팩트만 말씀해주실 것을 뒤에서나마 응원하겠습니다. 그대와 많은 우파 유튜버들의 나라걱정에 모든 국민이 진실을 알고 깨우쳐서 상식이 통하고 올바르고 건강한 나라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너무나도 고맙습니다.


[ Phillips pury ]  광고주 친화? 조회 수가 기준 아닌가? 광고주는 조회수 높으면 좋은 거 아닌가? 뭔 개소리인지? 광고주 중에 우파들 있으면 오히려 우파 유튜버들방송 더 좋아 할 텐데?


[ 난그냥 ]  우파 유툽 채널을 거의 보지만 초지일관 진행형의 몇 손가락 안에 들어있는 생모찌님인 듯 고맙습니다. 감사합니다.


[ 명성 ]  표현의 자유가 사라지고 있는 대한민국.


[ -블랙호크 ]  난 노빠꾸 찌개 형이 너무 멋있고 자랑스러움. 진짜 형이 국회 갔음. 


[ Phillips pury ]  아 저쪽 것들이 부끄러운 짓거리를 하도 많이 하니 깡패놈들 야단치시나보다 하고 듣고 있었는데 한 방 제대로 먹이시네요!


[ 진유정 ]  죽어도 우파. 망해도 우파. 영원한 우파입니다.. 와~우 역쉬 우파 든든합니다.


[ 핑핑이 ]  윤튜브는 대체 어떤 가이드라인을 위반 했길래 노딱을 먹었을까?


[ hans k ]  우파 유투버 중 누군가기 한국의 youtube를 만드는 게 나라구하는 길인 거 같아요.


[ 기냥기냥 ]  하던 대로 하신다는 모듬찌개님 항상 응원합니다.


[ 쿠쿠싸인 ]  여론이 무섭긴 한가 봐요. 구글 코리아도 공정한 구글이 되길 바라봅니다.


[ Thgink 9 ]  정말 다행입니다! 계속해서 올바른 소리를 당당하게 하는 생각모둠찌개가 되어주세요.


[ 이게 나라냐 ]  바른 정도의 길을 가는 생모찌 응원합니다!


[ 마오늘도달린다 ]  세상의 모 든불만 채널 가서 좀 영상 좀 봐라. 너네 이야기하드라. 개뿔도 모르면 좀 배워라. 어휴


[ 로키 ]  정부에서 압박이 없을 수가 없겠지. 필살기 세무조사가 있으니까 항상 유익한 정보를 주시는 찌개형님 감사합니다. 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요.


[ 모두잘있지 ]  직원들이 자기의 정치 성향을 이렇게 이입한다면 본사에 항의를 해야 합니다. 생모찌님 화이팅, 용기있는 님 때문에 대한민국이 희망이 있습니다.


[ Wook Hwan Kim ]  언론통제는 빨갱이들의 전유물이기도 하지만 문재인 독재정권에서는 충분한 일입니다. 물론 김대중 요 색키부터 그랬다는 건 아마 아시는 분만 알고 거의가 다들 모르실 겁니다. 결론 문재인 독재정권 이란 건 확실합니다.


[ 박찰스 ]  모듬찌개님 존경합니다. 40대 우파로 살기 힘든 시기에 정말 큰 힘이 됩니다. 항상 건강하세요!


[ 장드롱 ]  모듬찌개님 항상 응원 하고 있습니다. 건강 유의하시고 마지막 멘트 짱!입니다.


[ 마이클 조던피터슨 ]  마지막 클로징 멘트 감동입니다. 생모찌 화이팅!


[ 하일남 ]  편향되지 않은 모듬 님의 생각 지지합니다. 언제쯤 권력이 아닌 합리적 사고를 갖은 사람들이 정치인이 되고 장관이 되는 날이 올까요? 좌우가 모두 존재하고 목소리를 낼 때 균형 발전 할 수 있습니다. 그날까지 응원합니다.


[ 화랑華朗선국 ]  언론 미디어 통제는 이명박근혜 때나 민주화 열사들이 정권을 잡은 지금이나 똑 같군. 지금이 더 심한가?


[ kihyung lee ]  민식이 법을 계기로 이 채널을 알게 되었고, 영상 보면서 막 두근거리고 화도 나고(민식이 아빠한테) 많은 공감을 하면서 영상을 보고 있습니다. 전 정치엔 관심이 없다가 조국사건을 관심있 게 보다가 보니 아, 난 오른쪽이구나 라는 걸 늦은 나이에 먼 나라 일본에서 알게 되었습니다. 동시에 조국이라는 사람은 첫인상은 좋아서 좋은 사람이라고 생각했는데 왼쪽 사람이라는 걸 알게 되고선 갑자기 그냥 싫어지는 제가 무섭더군요.


등의 댓글이 달렸다. 위 영상은 아래 URL로 들어가면 볼 수 있다.

https://www.youtube.com/watch?v=Gn3cBTTkS2A

 

 

 

rayqueen banner.gif

아이의 건강을 지켜주세요. 6세대 레이퀸 살균 소독기

 

BEST 뉴스

전체댓글 0

  • 20323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생각모듬찌개 "노란 딱지에 대해 유튜브 지원팀과 상담을 하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